스탠드

박토벤 박현우 작곡가의 아내가 살아왔다... [뉴스스탠드]10월21일 - '욕야카르타 원칙'…

페이지 정보

작성자 기독일보CHTV 작성일20-10-20 00:00 조회2회 댓글0건

본문




52년간 트로트를 중심으로 영화 OST, 동요, 로고송 등 다양한 장르에서 1,500여 곡을 작곡한 베테랑 작곡가 박현우 선생(79).

박작곡가는 작년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에서 신인 트로트 가수 ‘유산슬’로 도전하는 유재석을 위해 15분 만에 트로트곡을 작곡해주며 ‘박토벤’이란 별명으로 유명세를 얻었습니다.

박현우 씨는 지난 6월 한 방송에서 아내와 ‘사별’한지 오래된 것으로 밝혔습니다.
그런데, 박현우 작곡가가 지난 달 34년만에 아내와 해후하게 되었습니다.
이 부부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요?

법무법인 아이앤에스 조영길 변호사가 성과학연구소 10월 모임에서
‘소위 욕야카르트 원칙의 반성경성 및 부당성’이라는 제목으로 발표했습니다.



본 동영상의 유튜브 광고는 기독일보와 무관합니다.
구독과 좋아요 알림, 코멘트 부탁드립니다.
✔️기독일보 CHTV 채널에 가입하여 혜택을 누려보세요.
https://www.youtube.com/channel/UCLy7KqnLkWNossx66Vw9Nng/join
✔️기독일보CHTV 유튜브 채널 구독하기 : https://bit.ly/3bBy1QS

여러분들 응원으로 더 좋은 영상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제작 : CHTV

기독일보 : https://www.christiandaily.co.kr
CHTV : http://www.chtv.co.kr
공식이메일 : chtv.korea@gmail.com

#박토벤 #박현우작곡가 #욕야카르타원칙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983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suneum.net.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